컨텐츠 바로가기

대출 한파 오나…26일 가계 부채 관리 방안 발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부가 실수요자를 위해 전세대출 규제는 풀었지만, 분할 상환 비율을 높이는 등 강력한 가계부채 보완대책을 내놓을 전망입니다.

전세대출 등 실수요자는 보호하겠지만, 가계부채 관리 강화라는 정책 기조는 유지할 것으로 보여, 대출 한파가 몰아닥칠 수 있다는 예상도 나오고 있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오는 26일,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규제 조기 확대와 분할 상환 및 대출 심사 강화 등을 골자로 하는 가계 부채 관리 방안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정다은 기자(dan@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SDF2021] 5천만의 소리, 지휘자를 찾습니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