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누리호 참관한 문대통령 "청소년 위한 우주 콘텐츠 보급하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우주로 향하는 누리호
(고흥=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순수 국내 기술로 설계·제작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ll)가 21일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되고 있다. 2021.10.21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청소년과 어린이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우주 관련 콘텐츠를 제작해 보급하는 것을 검토하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 나로우주센터에서 한국과학우주청소년단 소속 청소년들과 함께 누리호 발사 장면을 참관한 일을 언급, "우주에 대해 관심이 높은 미래세대가 많다"며 이같이 지시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또 우주발사체, 우주개발, 항공우주산업 등 과학기술을 주제로 하는 다큐멘터리가 이 분야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를 높이는 데 기여해왔다는 점도 함께 강조했다.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