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내일 광주·봉하 방문…지사직 사퇴 내주로 넘어갈듯(종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지근한 '명낙 통화'에 회동 일정도 불투명…본격 행보 차질 우려도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홍지인 고상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2일 '포스트 대장동 국감' 행보를 두고 고심하고 있다.

대장동 국감을 마무리하고 일단 광주·봉하 방문으로 행보에 시동을 걸고 있으나 전체적으로 맞물려 있는 지사직 사퇴, 이낙연 전 대표와의 회동, 문재인 대통령과 면담 등의 일정이 정리가 안되고 있어서다.

특히 관건으로 풀이되는 이 전 대표와의 회동 문제가 풀리지 않는 게 고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