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세계 7대 우주강국으로 우뚝…'누리호'가 갖는 의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인터뷰를 인용보도할 때는 프로그램명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SBS에 있습니다.

■ 방송 :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월~금 (14:00~16:00)
■ 진행 : 주영진 앵커
■ 대담 : 한소희 SBS 네트워크기상팀 기자
--------------------------------------------

● K로켓 '누리호 발사'의 의미는?

"누리호, 발사체 하부시스템 점검 위해 발사시간 1시간 미뤄"
"현재 고흥 기온 15도…날씨는 발사에 큰 문제없을 듯"
"누리호, 나로호와 달리 한국 순수 기술로 만들어"
"누리호 발사 성공 시, 1톤급 위성을 쏘아 올린 7번째 국가 달성"
"자체개발 우주로켓 1차시도 성공률, 선진국도 30%도 안돼"
"누리호, 3단까지 분리하는데 16분 소요…데이터 확인까지 40~50분 걸릴 전망"
"발사체 만드는데 300개 기업이 참여…모두의 염원이 들어간 집합체"
"높은 고도에 있을수록 위성 수명 높아져…성공 시 위성 수명 길어질 것"

※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SBS 뉴미디어부)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