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선호 전 연인, 신상유포·신변위협 피해…"법적 대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법률대리인 "억측과 명예훼손 자제해달라"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배우 김선호의 낙태 종용 의혹을 폭로한 전 연인 A씨 측이 2차 피해에 대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A씨의 법률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최선은 "악의적인 내용의 보도·게시글·댓글에 대해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21일 밝혔다.

A씨 측은 "A씨는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로 극심한 정신적 고통을 호소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현재 온라인 공간과 일부 언론을 중심으로 A씨의 신상이 무분별하게 공개되면서 허위사실에 기초한 비난뿐 아니라 신변 위협까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