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 '전두환 발언' 사과 없이 "경선 끝나면 광주 가겠다"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윤석열 경선 후보가 전두환 씨 관련 발언과 관련해 경선을 마치면 광주로 달려가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발언에 대해 사과는 하지 않아서 후폭풍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박원경 기자입니다.

<기자>

어제(20일) 대구에서 열린 국민의힘 대선 주자 TV 토론회.

윤석열 후보는 전두환 씨가 군사쿠데타와 5·18만 빼면 정치는 잘했다는 자신의 발언은 인재를 적재적소에 배치해야 한다는 취지라며 광주를 찾겠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