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화현장] 첼리스트 요요마 내한…위로와 희망 전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FunFun 문화현장]

<앵커>

문화현장, 매주 수요일은 공연 소식 전합니다.

김수현 기자입니다.

<기자>

[요요마 첼로 리사이틀 / 24일 /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백신 접종을 마친 해외 입국자의 격리 기준이 완화되면서 한동안 보기 힘들었던 유명 연주자들의 내한공연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첼리스트 요요마도 2년 만에 한국 무대를 찾아옵니다.

요요마는 코로나 확산 초기 자신의 집에서 연주한 영상들을 인터넷에 올렸고, 이는 전 세계에서 음악을 공유하는 송즈 오브 컴포트 프로젝트로 이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