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커스에 뿔난 중국, 北 SLBM 발사에 '남북 양비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커스의 북핵 악영향 예고 현실화할지 주목


(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북한이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시험 발사에 나서며 도발의 수위를 높인 가운데, 중국이 사실상 '남북 양비론'을 펴 눈길을 끌었다.

왕원빈(汪文斌)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9일 정례 브리핑에서 SLBM으로 추정되는 북한 발사체 발사에 대한 입장을 질문받자 '관련 각국의 자제 유지', '쌍궤병행(雙軌竝進·비핵화 프로세스와 북미 평화협정 협상의 병행 추진)과 단계적·동시적 원칙에 따른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 등 오랜 '레토릭'을 반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