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넷플릭스 세상 속으로

백주희 '인간수업' 이어 '마이 네임'까지… 넷플릭스 사로 잡은 연기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배우 백주희가 지난주 15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에서 새로운 변신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15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 후 예측할 수 없는 전개와 밀도 높은 드라마, 액션 누아르 장르의 극대화된 매력을 보여주며 호평을 얻고 있다.

백주희는 극중 보스 '무진'(박희순)의 조직 사업을 주도하는 인텔리 변호사 '강수연' 역으로 열연해 전세계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YTN

'수연'은 조용하지만 강하고 쉽게 표정을 드러내지 않는 냉철한 변호사이다. 회사로 위장된 조직의 실질적인 사업경영 전반에 걸쳐 '무진'(박희순)에게 도움을 주며 브레인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고 '무진'을 구속시키려는 마약수사대와 팽팽하게 대립하며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매 작품마다 다양하고 독창적인 캐릭터로 수년간 뮤지컬 무대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쌓은 백주희는 넷플릭스 시리즈 '인간수업'에서 인간미를 찾아보기 힘든 시니컬하고 미스터리한 인물인 '미정' 역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고 드라마 '허쉬'를 통해 기존의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밉상 캐릭터로 180도 변신한데 이어 이번 '마이 네임'을 통해 냉철한 변호사로 변신해 새로운 모습을 선사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또 한번 입증하고 있다.

특히 '무법변호사', '인간수업'으로 맺은 김진민 감독과의 인연이 '마이 네임'으로 이어지면서 믿고 보는 배우로 신뢰감이 더해진 가운데 앞으로의 행보에도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YTN star 김성현 (jamkim@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연예인 A씨와 유튜버의 싸움? 궁금하다면 [웹툰뉴스]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