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백현동에 부산저축은행까지…판 커진 대장동 수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런 가운데 검찰이 경기도 성남시 백현동 아파트 개발 사업과, 또 과거 검찰의 부산저축은행 부실수사 의혹에 대해, 수사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대장동 사업의 판박이로 불리는 백현동 개발 의혹은 이재명 후보가, 또 부산저축은행 부실수사 의혹에는 윤석열 후보가 각각 연결돼 있다고 여야는 주장하고 있습니다.

보도에 손형안 기자입니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