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울 강남에 반값 아파트 추진…주민 반발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서울시가 강남권에 땅은 공공이 소유하고 지상 건물만 분양하는 방식의 '토지 임대부 주택 공급'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땅값을 빼고 분양하는 것이라 분양가를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는데, 지역 주민들은 반발하고 있습니다.

정다은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송파구 가락동, 옛 성동구치소 부지 개발계획을 원안대로 처리하라는 현수막이 곳곳에 붙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