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안, 영양씨름대회서 6년여 만에 태백장사 복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안이 약 6년 6개월 만에 태백장사 타이틀을 되찾았습니다.

이재안은 오늘(18일) 경북 영양군 영양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민속씨름 2021 영양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 결정전에서 황찬섭을 3대 1로 물리쳤습니다.

2015년 4월 한식장사씨름대회서 태백급 우승을 차지한 뒤 한동안 장사와 연이 없던 이재안은 이로써 6년 6개월 만에 꽃가마에 올랐습니다.

개인 통산 4번째 태백장사 타이틀입니다.

16강전에서 유환철을, 8강전에서 정철우를 모두 2대 0으로 제압한 그는 4강에서 정재욱마저 2대 1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생애 첫 장사에 도전한 황찬섭과 만난 결승에서 이재안은 첫판 들배지기로 한 점을 따냈습니다.

두 번째 판 황찬섭이 밀어치기로 균형을 맞췄지만 이재안이 연속 잡채기로 상대를 쓰러뜨려 우승을 확정했습니다.

(사진=대한씨름협회 제공, 연합뉴스)
배정훈 기자(baejr@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