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질병과 위생관리

최근 입국 주한미군 장병 등 23명 코로나19 확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인천공항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최근 한국에 입국한 주한미군 장병과 가족 등 2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주한미군 사령부가 18일 밝혔다.

확진자들은 지난달 22일에서 이달 14일 사이 한국에 도착했다.

23명 가운데 7명은 도착 직후 검사에서 확진됐고, 나머지 20명은 입국 후 재검사 혹은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됐다.

확진자들은 경기도 평택 캠프 험프리스 및 오산 미 공군기지에 있는 격리 치료시설로 이송됐다.

이로써 주한미군 관련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천525명으로 늘었다.

sh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