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불붙는 OTT 시장

넷플릭스 영화도 극장서 본다…CGV, '돈룩업' 등 6편 상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민하 기자]
머니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J CGV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넷플릭스와 손잡고 올해 말까지 6편의 영화를 극장에서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이는 올해 9월 진행된 '넷픽'(NETFIC) 특별전에 이은 넷플릭스와의 두 번째 협업이다.

이달 20일에는 서부영화 '더 하더 데이 폴'이 개봉한다. 영화는 숙적 루퍼스 벅이 출소한 사실을 알게 된 서부의 무법자 냇 러브가 미뤄뒀던 복수를 마무리하기 위해 흩어졌던 팀을 모아 그의 뒤를 추격하며 벌어지는 활극을 그린 서부영화다. 기존 서부극의 고정관념을 깨고 흑인 배우 조너선 메이저스, 자시 베츠, 이드리스 엘바 등이 주인공으로 열연한다. 힙합 아티스트 제이-지가 음악을 맡았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앤드류 가필드가 출연하는 뮤지컬 영화 '틱, 틱… 붐!'과 '피아노'로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제인 캠피온 감독이 12년 만에 선보이는 신작 '파워 오브 도그' 그리고 산드라 블록이 주연을 맡은 드라마 장르의 '언포기버블'도 11월에 상영할 예정이다.

이어 12월에는 이탈리아 거장 감독 파올로 소렌티노의 신작 '신의 손'과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제니퍼 로렌스, 메릴 스트립, 케이트 블란쳇, 티모시 샬라메 등 스타 배우들의 총출동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돈 룩 업'이 개봉한다.

CGV는 이번 넷플릭스 영화 극장 개봉을 맞아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원하는 영화를 2편부터 6편 모두까지 선택해 관람할 수 있는 할인 패키지도 선보인다. 각 영화의 배지와 미니 포스터 카드로 구성된 영화 상품 한정 패키지도 판매한다.

심준범 CGV 국내사업본부장은 "CGV는 코로나19(COVID-19)로 침체된 국내 영화산업과 극장에 활력을 주기 위해 다양한 콘텐츠를 소개하고 있다"며 "넷플릭스 영화뿐 아니라 신선한 재미를 줄 수 있는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더욱 풍성한 라인업으로 관객이 극장을 찾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CGV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한국 영화계의 위기 극복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한국상영관협회와 함께 신작 개봉 지원금을 지급하기도 했다. 올 여름에는 '모가디슈'와 '싱크홀' 한국영화 2편에 총 제작비의 50%를 지원한 바 있다. 또 '2021 경기인디시네마 CGV·KT 상영 연계지원' 사업을 통해 한국 다양성 영화 개봉 지원을 하고 있다.

이민하 기자 minhari@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