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POP초점]방탄소년단 뷔, 전필립 회장 딸과 열애설..소속사 "지인일 뿐"(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방탄소년단 뷔/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박서연 기자]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가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14일 소속사 빅히트 뮤직 측은 헤럴드POP에 "뷔와 전필립 회장 딸은 지인이다"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앞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뷔와 파라다이스 그룹 전필립 회장 딸과의 열애 의혹이 불거졌다.

뷔는 지난 13일 KIAF 2021 VVIP 프리뷰 행사에 참석했다. 당시 뷔는 전필립 회장 부인인 최윤정 이사장과 그의 딸과 함께 전시회를 관람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해당 전시회에 방문한 뷔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각종 SNS에 확산되면서 이같은 열애 의혹이 제기된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일부 네티즌들은 뷔가 평소 자주 착용하는 팔찌가 전회장의 딸이 론칭한 브랜드 제품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해당 팔찌는 방탄소년단 멤버 진이 선물한 것으로 알려졌다.

글로벌 보이그룹으로 사랑받고 있는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행동 하나하나가 이슈되는 만큼 소속사 측의 발빠른 대처에 뷔의 열애설은 해프닝으로 일단락 됐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