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산 7점 쏘자 "최악"이라 한 KBSN "진심으로 사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KBSN이 2021 세계양궁선수권대회를 중계하는 과정에서 선수 '비하' 발언을 한 데 대해 사과했다.

앞서 KBSN스포츠의 캐스터는 지난 27일 미국에서 열린 2021 세계양궁선수권대회 리커브 여자 개인전을 해설하며 안산 선수가 7점을 쏘자 "최악이다, 이게 뭐냐" 등의 발언을 해 논란이 됐다.

관련 내용은 KBS 시청자권익센터에 청원으로 올라오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