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수현 "통신선 복원, 남북관계 개선 시나리오의 1단계"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北, 대화여지 보여줘…통신선 복원으로 의지 확인가능"

"정치적 활용? 민족의 문제를 그렇게 이용하겠나"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기자 =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27일 문재인 대통령이 유엔총회에서 종전선언을 제안한 이후 북한의 긍정적 반응이 나오고 있는 것과 관련해 "통신선 복원에 대한 북한의 응답을 통해 북한의 의지를 확인할 수 있지 않겠느냐"고 밝혔다.

박 수석은 이날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이같이 말한 데 이어 "이렇게 1단계로 나아가는 것이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최소한의 시나리오인 것 같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