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쓰레기 잘만 버리면 '현금' 보상해준다…재활용 선순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플라스틱 포장재 종류가 다양하다 보니 버리는 방법도 참 어렵죠. 그런데 올바르게 분리해서 버리면 현금으로 보상해주고, 이렇게 수거한 폐품은 재활용하는 사업 모델이 속속 등장하고 있습니다.

장세만 환경전문기자입니다.

<기자>

서울의 한 공원에 설치된 페트병 수거 로봇.

라벨이 깨끗이 제거됐는지, 이물질은 없는지 카메라로 인식해 재활용 가능한 폐품만 받아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