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속옷 안 입어요"…모델 신재은이 밝힌 '노출 원피스' 착용 꿀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전형주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신재은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모델 신재은이 가슴이 파인 옷을 입을 때는 속옷을 착용하지 않는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지난 21일 신재은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팔로워에게 받은 다이렉트 메시지(DM)를 공개했다.

팔로워는 신재은이 이날 올린 사진을 사진과 함께 "언니는 이런 옷 입을 때 브래지어는 어떤 걸 착용하나요. 누브라인가요. 저도 입고 싶습니다"라고 물었다. 누브라는 누드 브래지어의 줄임말로, 컵만 있는 형태의 브래지어를 뜻한다.

머니투데이

/사진=신재은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을 보면 신재은은 가슴이 깊게 파인 원피스를 입고 아찔한 볼륨감을 과시하고 있다. 살짝 드러난 가슴라인과 군살 없는 각선미가 매혹적인 분위기를 발산한다.

신재은은 팔로워의 질문에 "속옷 아무것도 안 입었어요"라고 답했다. 다른 여성 팬이 '니플패치도 안 붙인 것이냐'고 묻자 패치도 안 붙였어요. 원피스 니트 재질이 꽤 두꺼워요"라고 말했다.

한편 신재은은 잡지 맥심을 비롯해 다수의 화보, 뮤직비디오, 인터넷 생방송, CF 등을 통해 이름을 알렸으며, 200만명이 넘는 SNS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다. 2019년 11월 결혼했다.

전형주 기자 jhj@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