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긴급재난지원금

울산시, 비전속 체육강사 재난지원금 지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0월 5~15일 접수···총 500명에 1인당 50만원씩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울산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비전속 체육강사에게 재난지원금을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지원조건은 울산에 거주하고, 올해 1~8월에 비전속 체육강사로 활동한 자 중 지난 2019년 연소득 5,000만원 이하, 2019년 대비 2020년 연소득 감소자다.

지원금 신청은 10월 5일부터 15일까지 울산시 및 구·군 체육부서로 방문 또는 울산시 체육지원과로 우편 접수하면 된다.

대상자 선정은 신청 서류 심사 후 결정되며 지원금은 11월 중 지급될 예정이다.

500명에 1인당 50만원을 지원한다. 예산 범위를 초과할 경우, 지난 2019년 대비 2020년 연소득 감소분이 많은 순, 2019년 연소득이 낮은 순 등을 감안해 선정하게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프리랜서 체육강사 재난지원금 지급은 ‘울산형 코로나19 민생 위기극복 맞춤형 지원 계획’의 일환으로, 체육시설 휴업 등 운영제한으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프리랜서 신분의 체육강사에 대한 생계안정 비용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울산=장지승 기자 jjs@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