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집단면역 한계…독감처럼 유행 때만 거리두기 적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저희가 방역 당국이 준비 중인 코로나 단계적 일상 회복 방안 보고서를 입수했습니다. 코로나 유행 지표를 현재 확진자 수에서 치명률로 바꾸고, 또 코로나를 독감처럼 관리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먼저 박수진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지난 5월 오명돈 중앙임상위원장이 집단면역 달성은 불가능하다고 발표하면서 파장이 일었습니다.

[오명돈/신종감염병 중앙임상위원장 (지난 5월) : 집단면역은 달성하기 어려울 것입니다. 코로나바이러스는 토착화하여 지구상에 계속 존재하게 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