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경찰, '대장동 개발 의혹' 화천대유 대표 소환 조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찰이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받는 자산관리회사 화천대유의 이성문 대표를 최근 소환 조사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청은 지난 4월 금융정보분석원으로부터 화천대유와 관련해 수상한 자금 흐름이 발견됐다는 공문을 받은 뒤, 용산경찰서에 입건 전 조사를 진행하도록 했습니다.
정준호 기자(junhoj@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