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천우희, 기타 메고 외출중..수수한 일상도 화보 속 한 장면 같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천우희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임의정 기자]배우 천우희가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

지난 17일 천우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이 담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천우희는 사진과 함께 하트 모양의 이모티콘을 남겼다.

공개한 사진에서 천우희는 캡모자와 마스크를 쓴 채 기타를 등에 메고 셀카를 남기고 있다. 내추럴하고 수수한 일상도 화보 같은 천우희의 수려한 미모가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한편 천우희는 영화 '앵커' 개봉을 앞두고 있다. '앵커'는 방송국 간판 앵커 세라에게 의문의 제보자가 자신이 살해될 것이라며 직접 취재해 달라는 전화를 걸어오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