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끄뚱' 문세윤, 아이유 '밤편지' 커버→라비와 '은근히 낯가려요' 막방(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 17일 방송

뉴스1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코미디언 문세윤이 부끄뚱으로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음악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유스케')에서는 부캐(부 캐릭터) 부끄뚱으로 가요계에 도전장을 내민 문세윤의 '밤편지'와 '은근히 낯가려요' 무대가 공개됐다. 부끄뚱의 프로듀서 라비가 함께했다.

초대형 신인으로 소개된 부끄뚱(문세윤)은 첫 출연으로 긴장을 하고 있다고 전하며 '횡성 한우' 개인기로 분위기를 띄우며 웃음을 안겼다. 이어 부끄뚱은 아이유의 '밤편지' 커버 무대로 반전 가창력을 자랑하며 감미로운 무대를 선사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부끄뚱은 인상 깊은 양희은의 '밤편지' 커버 무대에 '밤편지'를 선곡했다고 전했고, '유스케' 무대를 앞두고 선곡을 고민한 라비는 "부끄뚱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면 어떨까 하는 생각에, 부끄뚱이 포크 가수 선배들을 너무 사랑해서 이 곡이 생각나 추천했다"고 털어놨다.

과거 중창단 단장까지 했다는 부끄뚱은 가수의 꿈을 간직했던 것 같다며 "저도 무대에 매주 서지만 가수의 무대를 보고 늘 부러웠던 것 같다"고 고백했다.

부끄뚱의 데뷔곡 '은근히 낯가려요'를 선물한 라비는 "안 쓰는 곡을 넘기라고 자주 말했다"라며 부끄뚱의 버킷리스트를 이루는데 도와주고 싶었다고 밝혔다. 문세윤의 이야기를 담은 노래에 문세윤의 아내는 가사를 보고 울컥하기도 했다고.

'은근히 낯가려요' 마지막 방송임을 알린 부끄뚱은 부끄뚱을 위해 의상을 제작해준 스타일리스트에게 영상편지를 통해 결혼 축하와 고마움을 고백해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한편,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라이브계의 버라이어티, 오감 만족 뮤직 토크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25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