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19대 대통령, 문재인

204일 만에 백신 1차 접종 인구 70%…文대통령 "의료진과 국민 참여 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ECD 국가 중 인구 34만 명의 아이슬란드 제외하고 최단 기간 달성 기록"

"소상공인, 자영업 분들 특별히 위로…2차 접종 앞당기면 조금씩 형편 나아질 것"

노컷뉴스

백신 접종.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백신 접종. 연합뉴스우리나라 인구의 70%, 3600만명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이 완료된 17일 문재인 대통령은 "우수한 접종인프라와 함께 의료진의 헌신적인 노력, 국민들의 높은 참여 의식이 함께한 덕분"이라며 "거듭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 메시지를 통해 "접종 시작 204일 만에 전체 인구의 70%가 1차 접종을 마쳤다. OECD 국가 중에 인구 34만 명의 아이슬란드를 제외하고 최단 기간에 달성한 기록으로, 놀라운 접종 속도"라며 이같이 감사를 표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이제 국민 80% 접종을 향해 나아가고, 머지않아 접종완료율도 세계에서 앞선 나라가 될 것"이라며 "지금처럼 접종률을 높이면서 적절한 방역 조치를 병행해 나가면 단계적 일상 회복의 희망도 분명 앞당겨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은 "코로나 장기화로 어려우신 소상공인들과 자영업하시는 분들께 특별히 위로와 격려를 드립니다.어려움을 잘 알고 있다"며 "1차 접종만으로 해결되지는 않지만, 2차 접종을 앞당기면 조금씩 형편이 나아질 것이다. 정부도 노심초사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조금만 더 힘을 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