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소형위성 발사용 고체 로켓엔진 시험성공…우주시대 '성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7월에 추진력 75t급 분사시험·2024년께 2단 발사체 완성…"국방우주력 강화"

대북 정찰용·민간용 위성도 발사가능…이론상 ICBM에도 적용 가능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군 당국이 군과 민간 분야에서 이용하는 소형 및 초소형 위성을 우주 궤도에 올릴 수 있는 우주발사체용 고체 로켓엔진 시험에 성공했다.

청와대와 국방부는 15일 국방과학연구소(ADD)에서 지난 7월 29일 우주발사체용 고체 추진기관 연소 시험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고체 추진기관은 고체연료를 사용하는 엔진을 말한다.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을 통해 한미 미사일 지침이 해제되면서 발사체의 사거리와 중량을 크게 늘릴 수 있는 고체 로켓엔진 개발이 가능해진 결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