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故손정민 친구 A씨, 악플러들 고소 진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故손정민 친구 A씨, 악플러들 고소 진행

한강에서 실종됐다 사망한 채 발견된 손정민 군의 친구 A씨 측이 악성댓글을 단 누리꾼들을 대상으로 고소를 진행합니다.

A씨 측을 대리하는 법무법인 원앤파트너스는 네이버 카페 등에 게시글과 댓글을 단 443명의 악플러들을 정보통신망법 위반 등 혐의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고소할 것이라고 오늘(8일) 밝혔습니다.

또 향후 계속해서 악플 등 명예훼손에 해당하는 위법 행위에 대해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A씨 측은 지난달 6일에도 악플을 단 273명에 대해 서울 서초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