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애플의 첫 5G 스마트폰

[영상] “물로 씻고, 떨궈도 멀쩡?” 아이폰 실제 이렇게 튼튼할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아이폰12 광고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아이폰12 광고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김민지 기자] “요리사가 계란물 튀기고, 소스통으로 내려치고, 물로 씻어도 멀쩡한 아이폰12 광고…진짜일까?”

최근 국내 TV 광고로 방영되기 시작한 아이폰12 광고가 화제다. 한 남성이 아이폰12로 영상을 보며 요리를 하고 있는 내용이다.

이 남성은 요리 중 아이폰12를 도마에 여러번 떨어트리고, 계란 반죽을 튀기고, 후추통으로 내려친다. 마지막에는 아무렇지 않다는 듯 아이폰12를 흐르는 물에 씻는다.

해당 광고는 아이폰12의 내구성을 강조했다. 영상 말미에 “어느 때보다 더 내구성이 있다(More durable than ever)”라는 문구를 보여주며 아이폰12 시리즈가 전작들보다 훨씬 튼튼하다는 것을 표방했다.

헤럴드경제

[아이폰12 광고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과연 아이폰12는 광고처럼 떨어트림, 전면 충격, 물 등에 강할까.

우선, 전면 디스플레이는 전작들보다 확연히 내구성이 좋아졌다. 경쟁 제품과의 낙하 테스트에서도 이례적으로 우위를 보였다.

유튜브 채널 ‘폰버프’는 낙하 테스트 기계를 이용해 ▷후면 낙하 ▷모서리 낙하 ▷정면 낙하 등 여러 번의 높이와 환경에서 테스트를 진행했다. 그 결과 1.5m 높이의 콘크리트 테스트에서 아이폰12 프로맥스는 손상이 없는 반면 경쟁 제품은 전면 디스플레이에 금이 갔다.

내구성 강화의 비결은 이번 아이폰12 시리즈 전면 커버에 추가된 ‘세라믹 실드’다. 세라믹 실드란 나노 시리즈의 크리스털을 유리방 내부에 혼합한 기술이다. 애플은 아이폰12 출시 당시 “충격 흡수 기능이 4배 가량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헤럴드경제

아이폰12 [애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고 속 후추통 보다 강력한 쇠망치 테스트도 비교적 통과했다.

유튜브 채널 ‘테크랙스(TechRax)’는 아이폰12 액정 위에 쇠망치를 약하게 떨어트렸지만, 약간의 흠집을 제외하고는 아무 이상이 없었다. 다만 고의로 힘을 가해 내려치자 액정은 여러 갈래로 갈라진 후 꺼졌다.

광고처럼 계란반죽, 밀가루 등이 묻었을 때 물로 씻는 것도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 아이폰12 시리즈의 방수 등급은 IP68로, 약 6m 깊이의 물 속에서 최대 30분을 버틸 수 있다. 하지만 생활 방수 정도의 기능이고, 효과 또한 영구적이지 않아 일부러 물에 담그는 행위 등은 추천되지 않는다.

헤럴드경제

IT전문매체 씨넷(Cnet)이 자체 수행한 낙하 테스트를 거친 후 ‘아이폰12’의 모습. 1m 높이에서 아이폰12의 후면부가 바닥을 향하게 한 상태로 떨어트리자, 뒷면 유리가 손상됐다. [출처 씨넷(C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아이폰12 내구성의 약점도 있다. 바로 후면이다. 앞서 다수의 유튜버들이 진행한 낙하 테스트 등에 따르면, 아이폰12 시리즈의 후면 부분은 전면에 비해 내구성이 확연히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아이폰12를 1m 높이에서 후면부를 바닥으로 향하게 떨어트리자 후면 카메라와 바디 부분의 유리에 균열이 생겼다. 1.5m 높이에서 정면을 바닥으로 향하게 떨트린 추가 실험에서 아이폰12의 후면 균열은 거미줄처럼 퍼졌다.

애플도 이러한 점을 인지했는지, 광고에서 후면으로 떨어지는 장면을 보여주지는 않는다.

또한, 긁힘에도 다소 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라믹 실드가 장착된 전면 디스플레이의 글힘 테스트 결과, 모스경도계 6~7단계부터 긁힘 흔적이 생겼다. 이는 일반적인 다른 스마트폰과 별반 차이가 없는 수준이라고 볼 수 있다.

jakmeen@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