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국내 백신 접종

국내 모더나 접종 후 첫 사망…9일 만에 숨진 60대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류원혜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주에서 6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모더나 백신을 접종한 뒤 9일 만에 숨져 보건당국이 인과관계를 조사하고 있다. 국내에서 모더나 접종 후 사망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4일 보건당국에 따르면 백신 접종 후 이상 증상을 보였던 A씨(65)가 이날 오전 1시33분쯤 광주 한 대학병원 응급실에서 사망했다.

A씨는 지난달 26일 모더나 백신 1차 접종을 받았다. 접종 2~3일 후 피부 발진으로 병원을 찾았고, 지난 3일 구토와 복통 증세가 심해져 북구 한 중형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하지만 이후에도 증상이 나아지지 않고 악화됐고, 의식불명 상태로 대학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치료 도중 결국 숨졌다.

방역당국은 A씨의 사망이 백신과 연관성이 있는지 조사 중이다.

한편, 지난 1일까지 백신 접종 후 이상 반응이 신고된 뒤 사망한 사례는 화이자 248명, 아스트라제네카 179명, 얀센 7명 등 총 434명이다. 모더나 접종 후 사망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파악됐다.

류원혜 기자 hoopooh1@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