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끊이지 않는 학교 폭력

'학폭 공방' 조병규, 독립영화 촬영 마무리 "재능기부 형식"[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배우 조병규가 재능기부 형식으로 독립영화 촬영에 참여했다.

2일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조병규가 최근 독립영화 ‘밀레니얼 킬러(Millennial Killer)’ 촬영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그는 재능기부 형태로 참여했으며 ‘밀레니얼 킬러’는 한국예술종합학교 학생들이 연출하는 블랙 코미디 누아르다.

조병규는 지난 2월 학폭 의혹에 휩싸인 바 있다. 그는 학폭 의혹으로 KBS ‘컴백홈’, tvN ‘어사와 조이’ 등에서 하차했다. 하지만 최근 소속사는 학폭 폭로자에게서 받은 사과문 등을 공개하며 최근까지 법적 공방을 이어오고 있다.

소속사 측은 조병규의 학폭 폭로자가 허위 사실 폭로임을 인정했으며 선처가 어렵다고 밝히자 태도가 돌변했다고 했다. 한편 폭로글 작성자는 계속해서 조병규의 학폭을 주장하고 있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HB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