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법의 심판대 오른 MB

MB, 입원 6일 만에 서울대병원 퇴원..교도소 복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달 27일 입원…"의료진 소견 따른 치료 후 퇴원"

[이데일리 하상렬 기자] 지병 치료차 서울대병원에 입원 중이던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입원 6일 만에 퇴원했다. 이 전 대통령은 입원 전 수감 중이던 안양교도소로 복귀했다.

이데일리

이명박 전 대통령.(사진=연합뉴스)


2일 법무부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기저 질환 치료를 위해 서울대병원에 입원한 이 전 대통령은 의료진 소견에 따른 치료 후 이날 교도소로 돌아갔다.

법무부 측은 이 전 대통령의 퇴원·이송 시각과 관련해 “보안상 이유로 알려줄 수 없다”고 전했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12월과 지난 4월에도 지병으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았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10월 ‘다스(DAS) 자금 횡령’과 삼성 뇌물 수수 혐의 등으로 대법원에서 징역 17년에 벌금 130억 원, 추징금 57억 원을 확정 받았다. 동부구치소에서 수형 생활을 하다가 올해 초 안양교도소로 이송됐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