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불붙는 野 경선 '전초전'…원희룡, 제주지사직 사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불붙는 野 경선 '전초전'…원희룡, 제주지사직 사퇴

[앵커]

국민의힘이 본격적인 대선경선 준비 모드에 돌입한 가운데 주자들 사이에 경선 '전초전'이 서서히 달아오르고 있습니다.

장외에 머물다 경선버스에 막 올라탄 윤석열, 최재형 두 주자는 휴일 각각 청년·소상공인을 만나며 정책행보에 시동을 걸었고, 원희룡 제주지사는 지사직에 물러나며 레이스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