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윤석열 검찰총장

윤석열, 금태섭과 만찬…“정권교체 의기투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윤석열 캠프 “더 자주 만나 폭넓은 의견 교환”

“국민의힘 입당 이후도 외연확장 길 나설 것”



헤럴드경제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금태섭 전 국회의원. 이상섭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 국민의힘 대권주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지난달 31일 금태섭 전 의원과 만찬을 갖고 폭넓은 의견을 나눴다고 윤 전 총장 측이 1일 전했다. 윤 전 총장이 금 전 의원과 만난 건 중도 외연 확장을 위해서라는 게 정치권의 해석이다.

윤 전 총장 캠프는 이날 오전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통해 “전날 윤 전 총장은 금 전 의원과 전화통화를 하던 중 저녁 번개 약속을 잡았고, 90여분 가량 식사를 하며 화기애애하게 대화를 나눴다”고 밝혔다.

캠프 측은 “‘국민의 상식이 통하는 나라‘를 만들기 위한 정권교체에 의기투합한 시간”이라며 “앞으로도 자주 만나 더 폭넓은 의견을 나눌 것이며, 국민의힘 입당 이후에도 다양한 국민의 참여를 이끄는 외연확장의 길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금 전 의원은 4·7 재보선 서울시장 선거에서 야권후보 단일화 사전 단계인 ‘제3지대 경선’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에게 패했다. 이후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최종 후보로 확정되자 오 후보의 당선을 도왔다.

mkkang@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