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MBC, 이번엔 김연경 인터뷰 자막 논란…영상 비공개 전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MBC 뉴스 보도를 재구성한 유튜브 채널 ‘엠빅뉴스’가 김연경 인터뷰 영상에 자막 실수를 해 논란이다.

이날 엠빅뉴스는 유튜브 채널에 ‘[김연경 인터뷰 풀영상] 할 수 있다! 해보자! 포기하지 말자!’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한일전 승리 후 김연경과 진행한 인터뷰 영상이다.

기자가 김연경 앞에서 “국민들에게 희망을 드렸는데 어떤가요?”라고 질문했고, 김연경은 “더 뿌듯하다”라고 답했다. 그러나 자막은 기자 질문을 “축구, 야구 졌고 배구만 이겼는데?”라고 처리했고, 이는 마치 김연경 선수사 다른 종목을 깎아내렸다는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소지가 있어 많은 누리꾼들은 비난을 쏟아냈다. 현재 해당 영상은 비공개 상태다.

MBC는 도쿄올림픽을 중계하며 연이은 실수로 구설에 오르고 있다. 지난 23일 개회식 중계에서는 일부 국가를 소개하는 장면에 부적절한 사진을 넣어 비난을 받았고 25일에는 한국과 루마니아 간 축구 경기를 중계하면서 자책골을 기록한 상대 팀의 마리우스 마린 선수를 겨냥, “고마워요 마린”이라는 자막을 광고 중 화면 상단에 노출했다.

결국 박성제 MBC 사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신중하지 못한 방송으로 상처 입은 해당 국가 국민과 실망한 시청자에게 콘텐츠 최고 책임자로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면서 사과했다.

사진 | 엠빅뉴스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