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성훈, 돌아온 대식가…비냉+소머리국밥+육회 비빔밥 순삭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나 혼자 산다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나 혼자 산다'에서 배우 성훈이 남다른 먹성으로 눈길을 끌었다.

30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성훈의 굴착기 면허 도전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무더위 속 면허 따기 맹훈련을 한 성훈은 쉬는 시간이 되자 인근의 밥집으로 향했다.

허기진 성훈은 비빔냉면, 육회비빔밥, 소머리국밥을 한꺼번에 시키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보고 박나래는 "누가 또 오냐"며 "왜 메뉴를 세 개나 시키냐"고 물었다.

대식가로 알려진 성훈은 "더워서 냉면을 시켰고 밥은 먹어야 할 것 같아서 비빔밥 그리고 국물을 먹어야 할 거 같아서 소머리국밥을 시켰다"고 전해 폭소를 자아냈다. 또 성훈은 남김없이 음식들을 해치웠고 키 역시 감탄해 눈길을 끌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