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류현진 "돌아가신 할아버지께 이기는 모습 보여드려 기쁘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메이저리그 토론토의 류현진이 할아버지에게 마지막 선물을 전했습니다.

류현진은 오늘(30일)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벌어진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 6이닝 2피안타 5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를 펼쳤습니다.

토론토의 13대 1 대승을 뒷받침한 류현진은 시즌 10승째를 올리며 평균자책점도 3.44에서 3.26으로 낮췄습니다.

선발 등판 하루 전날 조부상을 당한 류현진은 시즌 10승을 하늘나라로 떠난 할아버지의 영전에 바쳤습니다.

경기 후 화상 인터뷰에서 류현진은 "부모님과 아내는 선발 등판일을 앞두고 내가 신경 쓸까 봐 말을 안 해줬다. 통역을 통해 알게 됐다"며 "할아버지께서 야구를 좋아하셨다. 마지막까지 이기는 모습을 보여드려 기쁘다"고 말했습니다.

오늘 경기 내용에 대해서는 "내가 던질 수 있는 구종의 제구가 다 좋았다. 직구도 힘이 있었고, 컷패스트볼도 원하는 위치로 가서 약한 타구를 많이 만들었다. 체인지업은 스피드를 낮추려고 했는데, 그게 잘 맞아떨어졌다"고 말했습니다.

코로나19로 미국에서 떠돌이 생활을 전전하던 소속팀 토론토가 오는 1일 캐나다의 로저스센터로 돌아가게 된 것에 대해서는 "기대된다. 드디어 우리도 진정한 홈에서 경기를 할 수 있다. 많은 토론토 팬들 앞에서 경기해서 선수들과 많은 힘을 얻을 것 같다"고 설레는 감정을 드러냈습니다.

류현진은 2020 도쿄올림픽에 나선 한국 야구 대표팀을 향한 응원도 남겼습니다.

류현진은 "어제 대표팀 경기를 봤다. 계속해서 승리했으면 좋겠다"고 힘을 실어줬습니다.

(사진=토론토 블루제이스 화상 인터뷰 캡처, 연합뉴스)
배정훈 기자(baejr@sbs.co.kr)

▶ 도쿄올림픽, 뜨거운 현장 속으로!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