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북정상 "하루속히 관계진전"…통신연락선 전격 복원(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4월부터 수차례 친서교환…통신연락선 복원은 413일만

마지막 남북정상회담 추진 및 북미대화 재개 여부 주목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기자 = 남북이 27일 오전 10시부터 그동안 단절됐던 남북 간 통신연락선을 복원하기로 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긴급 브리핑을 통해 발표했다.

북한이 지난해 6월 9일 일부 탈북민 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에 반발하며 판문점 채널을 비롯한 남북 간 모든 통신연락선을 일방적으로 끊은 지 413일 만이다.

이번 통신연락선 복원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합의에 따른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