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날씨] '서울 최고 37도' 폭염 계속…제주 오후부터 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계속되는 불볕더위에 한낮에는 그늘이 없으면 가만히 서 있기도 힘들 정도인데요.

오늘(24일) 서울 낮 최고기온 36.5도로 올 들어 가장 더웠고, 경기도 가평은 무려 39도에 육박했습니다.

내일도 폭염의 기세는 계속되겠습니다.

우리나라뿐 아니라 도쿄올림픽이 열리는 도쿄의 낮 기온도 내일 32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내일은 자외선 지수에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특히 광주는 자외선지수가 위험 단계까지 오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