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울시, 세월호 기억공간 물품 정리 보류..."주말에 다시 방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시가 광화문광장 세월호 기억공간 내 물품 정리를 하려다 유족 측 반발로 1시간 반여 만에 철수했습니다.

서울시는 오늘(23일) 오후 3시 반쯤 유족 측에게 기억 공간 내 사진과 물품을 정리하겠다고 전달하고 기억관 내부에 진입을 시도했습니다.

하지만 유족 측 반대로 1시간 반가량 대치한 뒤 결국 정리를 미루고 철수했습니다.

서울시는 주말 사이 다시 방문해 정리를 시도하고 오는 26일 예정대로 기억공간을 철거할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