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미국 흑인 사망

"뉴욕서 흑인 남성이 이유 없이 물병 던지고 한인들 폭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미국 뉴욕의 한인 밀집 지역인 뉴욕시 퀸스의 플러싱에서 한인들이 흑인으로부터 무차별 폭행을 당한 것으로 22일(현지시간) 전해졌습니다.

뉴욕 지역의 한인 단체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9일 정오 인터넷 배달 업체의 직원인 흑인 남성이 운전 중이던 한 한인 단체의 회장인 A씨의 운전석으로 물병을 던졌습니다.

이에 A씨가 차에서 내려 이유를 따지자 흑인 남성이 얼굴 등을 폭행했다고 합니다.

A씨는 현장을 떠나는 흑인 남성을 뒤따라가며 다른 한인 B씨에게 도움을 요청했고, 이 흑인 남성은 B씨 역시 바닥에 쓰러뜨리는 등 폭행을 가했다고 한인 단체 측은 주장했습니다.

뉴욕 경찰은 아시안 증오범죄를 포함한 사건 동기를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유영규 기자(sbsnewmedia@sbs.co.kr)

▶ 코로나19 현황 속보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