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한미군도 코로나19 확진자 속출 비상…26명 늘어(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주둔기지 장병 등 21명·최근 입국 5명…누적 1천62명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주한미군 내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15일 주한미군에 따르면 지난 8∼13일 사이 6개 부대에서 21명의 신규 확진자가 추가됐다.

부대별 확진자를 보면 21명 가운데 10명은 경기 동두천 소재 캠프 케이시에서 무더기로 나왔다. 평택 캠프 험프리스 3명, 성남 서울공항 내 K-16 기지 3명, 전북 군산 공군기지 3명, 수원 공군기지 1명, 경북 칠곡 캠프 캐럴 1명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