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헌정사 첫 판사 탄핵소추

이석태 헌법재판관 '임성근 전 부장판사 탄핵심판 심리 위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 이석태 헌법재판관(왼쪽)이 6일 오후 임성근 전 부산고법 부장판사의 탄핵 여부를 심리하기 위해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 대심판정으로 들어서고 있다.

임 전 부장판사는 이날 열린 2차 변론기일에 출석하지 않았다. 탄핵 심판의 주심은 이석태 헌법재판관이다. 2021.7.6/뉴스1
newsmaker8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