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9005266 0032021062469005266 02 0211002 society 7.1.5-RELEASE 3 연합뉴스 66359757 true true false false 1624515497000

이슈 국내 백신 접종

당국 "국내서 화이자 등 mRNA 백신 접종 뒤 심근염 사례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 FDA, 젊은 층 일부 심근염 발병 사례 관련 경고문구 추가 계획

연합뉴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국내에서 화이자, 모더나 등의 제약사가 메신저 리보핵산(mRNA) 기술로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뒤 심근염 같은 심장질환을 겪은 사례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은 24일 온라인 정례 브리핑에서 "현재까지 우리나라에서 mRNA 백신을 접종하고 이상 반응으로 심근염 ·심낭염이 보고된 사례는 아직 없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는 mRNA 백신이 주로 고령층을 대상으로 접종됐기 때문에 젊은 층에서 심장질환을 겪은 사례가 나타나지는 않았다는 설명이다.

정 본부장은 "우리나라에서는 mRNA 백신이 주로 75세 이상 고령층 어르신을 대상으로 접종이 진행됐다"며 "일부 지금 30세 미만에 대해 접종이 진행 중이고, 아직 2차 접종까지는 이뤄지지 않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예약 확인
지난 23일 오전 서울 성북구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들이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기 위해 예약확인 절차를 거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는 "우리나라에서도 이런 사례가 있는지에 대한 진단 기준, 감시체계, 치료 지침 등을 심장 전공 전문가 소그룹이 현재 진행(분석)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미국 식품의약국(FDA)과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서 이 부분을 계속 검토하는데, 심근염·심낭염이 평상시 발생보다는 발생률이 굉장히 높아졌다"며 "1차보다는 2차 접종에서, 그리고 굉장히 젊은 층의 남자에서 심근염·심낭염이 증가해서 이 부분을 경고하는 내용을 정리하는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미국 FDA는 화이자, 모더나 백신을 맞은 뒤 젊은 층 일부에서 발생하는 심근염 사례에 대한 경고 문구를 추가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FDA 백신 공급 부서의 도런 핑크 부국장은 "확보한 자료를 기반으로 의료진, 간병인, 백신 접종자에게 경고 사항을 공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 CDC 자문그룹도 이 같은 사례를 언급했으나 백신 접종 후 심근염을 앓은 환자들이 일반적으로 증세를 벗어나 건강을 되찾았다고 설명했다.

s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