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예슬 "허위사실 끝까지 대응"…유튜버 김용호 등 고소하기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룸살롱·마약·탈세 논란에 고통…침묵하지 않는 쪽 선택"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배우 한예슬이 최근 유튜브를 중심으로 제기된 각종 사생활 논란을 일축하며 의혹을 제기한 사람들을 고소하기로 했다.

한예슬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유한) 태평양은 21일 "의뢰인과 관련해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모욕적인 표현을 일삼는 '김용호 연예부장' 등 유튜브 채널은 물론 이와 유사한 내용을 포함한 도를 넘는 악의적인 게시글과 댓글 작성자들에 대해 명예훼손죄 및 모욕죄로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