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고령사회로 접어든 대한민국

전북 농업인구 45.8% 65세 이상 고령화 심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5년 전보다 농가 고령화율 5.1%p 상승

전북CBS 도상진 기자

노컷뉴스

호남지방통계청 제공


전북지역 농업 인구 가운데 45.8%가 65세 이상으로 조사되는 등 농업 고령화가 심각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호남지방통계청 조사 결과이며 전북의 농업 경영주 연령은 70세 이상이 43.7% 60대가 31%,, 50대 17.6% 40대 6.2% 40대 미만 1.5%로 나왔다.

또 전북의 농가 가구수는 9만 3천 가구, 농가인구는 19만 9천여 명이며 전체 전북 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1.1%다.

농가 가구 유형은 2인 가구가 전체의 54.7%를 차지했으며 1인 가구 23.4% 3인 가구 12%, 4인 가구 6.1% 등의 순이며 평균 가구원수는 2.1명이다.

지난 2015년과 비교하면 전북의 농가인구는 12.4%가 감소하고 고령화율은 5.1%p가 올랐다.

한편 전북의 어가인구는 5천 명이며 고령화율은 38.1%를 차지했으며 임업 인구는 2만 3천 명 고령화율은 38.4%로 집계됐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