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3276 0292021061868883276 06 0603001 entertain 7.1.5-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006080000

[단독] '빚투' 마이크로닷 부모, 형기 마치고 나왔다..뉴질랜드 추방 "반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최나영 기자] '빚투' 사건으로 논란에 휘말려 재판을 받은 래퍼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형기를 마치고 한국을 떠났다.

18일 OSEN 취재에 따르면 마이크로닷의 부모는 최근 복역을 마치고 출소한 후 곧바로 추방 당해 뉴질랜드로 돌아갔다.

앞서 마이크로닷의 아버지 신 모씨와 어머니 김 모씨는 지난 1990년부터 1998년까지 충북 제천에서 젖소 농장을 운영하면서 14명에게 약 3억원을 빌린 뒤 갚지 않고 1998년 5월 뉴질랜드로 달아난 혐의를 받아 재판에 넘겨졌다.

2019년 4월 귀국, 조사와 재판을 받은 이들은 14명의 피해자 중 10명과 합의를 마쳤고 합의되지 않은 나머지 부분에 대해 각각 징역 3년과 징역 1년의 실형을 확정받았다. 그리고 최근 형기를 끝낸 이들은 곧바로 추방당해 뉴질랜드로 돌아간 것으로 확인됐다.

이 같은 부모 '빚투' 논란 과정에서 마이크로닷은 3년여 동안 자숙의 시간을 보내며 봉사 활동을 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해 10월 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이제서야 조심스레 말을 꺼내봅니다(부모님의 빚투 사건과정)'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려 섣불리 밝혔던 첫 입장 표명에 대한 반성과 후회, 빚투 과정에서의 상황 파악 어려움 등을 솔직히 토로했다. 그리고 "저희 부모님으로 인해 피해를 봤던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한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한편 마이크로닷은 지난 17일 오후 6시 정규 2집 'My Story'를 발매했다. 그는 자신의 SNS에 새 앨범을 소개하며 "성장하고 진심을 담은 마이크로닷의 새로운 음악에 공감하시고 미소를 지며 들으실 수 있길요"라는 바람을 전했다.

/nyc@osen.co.kr

[사진] 마이크로닷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