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81149 0512021061468781149 06 0602001 entertain 7.1.5-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true 1623674547000

손호영 "박준형, 화장실 이틀 참아"…산속 생활 걱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안싸우면 다행이야' 14일 방송

뉴스1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안싸우면 다행이야' god 손호영이 박준형의 산속 생활을 걱정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는 17년 지기 형-동생, god 박준형과 KCM의 자급자족 생활이 담겼다. 빽토커로 god 손호영, 김태우가 함께했다.

자연인의 집에 도착한 박준형과 KCM은 큰 바위와 함께 있는 산속 나무집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김태우는 "(박준형은) 결벽증 밑 단계다. 생활공간이 깨끗해야 한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특히 화장실을 중요하게 여겨 견디지 못할 거라고.

박준형은 직접 그린 산나물과 효능들이 적힌 자연인 표 산나물 도감을 보며 변비에 좋은 나물을 경계했다. 손호영은 그런 박준형의 모습에 "이틀 동안 화장실 참아요"라며 박준형을 걱정했다. 손호영의 예상대로 박준형은 화장실이 없는 상황에 "그냥 참을 거야. 이틀 동안 참을 수 있어"라고 선언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는 극한의 리얼 야생에서 홀로 살고 있는 자연인을 연예계 대표 절친이 찾아가 함께 살아보는 자급자족 라이프를 다룬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