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74449 0372021061468774449 06 0603001 entertain 7.1.4-RELEASE 37 헤럴드경제 59772394 false true false false 1623653202000

이슈 스타 복귀·컴백 정보

[종합]"맞는 옷 찾았다"‥업텐션, 한계 없는 '청량섹시'로 '스핀오프' 컴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업텐션이 업그레이드된 청량섹시로 돌아왔다.

14일 오후 업텐션의 두 번째 정규앨범 'CONNECTION' 온라인 쇼케이스가 열렸다.

'CONNECTION'은 지난해 발매된 아홉번째 미니앨범 'Light UP'의 스핀 오프 이야기를 그린 앨범. 서로가 서로를 밝혀주는 빛임을 깨달은 후 서로를 환하게 비추는 빛을 더 멀리 퍼뜨리겠다는 의지를 담아내 성장한 업텐션의 모습을 기대케 한다.

오랜만에 컴백을 하게 된 업텐션 쿤은 "어제 사실 팬클럽 허니텐들한테는 일찍 자야한다고 하긴 했는데 오랜만에 컴백이다보니 설레고 떨려서 잠이 잘 안오더라"면서 "설레고 떨리는데 허니텐한테 더 멋진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 열심히 준비했다. 새로운 무대가 준비돼있으니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업텐션은 "연결됐다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고 정규 2집이다보니 조금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저희의 자작곡들로 채워진 앨범을 만들기 위해 다들 열심히 했던 것 같다"며 이번 앨범에서 집중한 부분들을 전했다.

헤럴드경제


타이틀곡 'SPIN OFF(스핀오프)'는 온몸의 한계를 뒤집어 새로 시작될 세상의 서막을 알리는 열정을 노래한 곡. 멤버 쿤과 비토가 작사 및 랩메이킹에 참여했다.

쿤은 "정규 2집 타이틀인 만큼 비장하고 열정 있는 마음으로 참여했다. 한계를 뛰강력한 의지를 담아내고 싶었다"고, 비토는 "'라이트' 연장선이다보니 비슷한 느낌으로 작사하려고 노력했고, 결과적으로는 잘 나온 것 같아서 만족하고 있다"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샤오는 "이전 활동곡인 '라이트'가 저희랑 어울린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어서 이번 '스핀오프'도 청량섹시가 같이 공존한다고 생각한다. 업텐션의 맞는 옷을 찾지 않았나 싶다"고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업텐션 선율, 환희는 '보이스킹'으로, 김우석과 이진혁 솔로활동으로 업텐션의 이름을 알리고 있다. 이와 관련 샤오는 "선율, 환희가 '보이스킹'에 나가서 업텐션이라는 그룹의 이름을 알려준 것 같아서 너무 고맙고, 두 사람 모두 준결승 올라가는 것 보고 저희 모두 너무 기뻤다"고 밝혔다.

이어 "우석과 진혁은 늘 응원을 많이 해주고 미리 음악을 들려드렸을 때 노래가 정말 좋다고 해서 자신감이 생겼다. 형들이 솔로, 연기로 활동하는 것을 보고 저희도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도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업텐션은 "청량섹시하면 업텐션이라는 수식어가 생겼으면 좋겠다. 더 멋진 퍼포먼스, 알찬 콘텐츠들로 허니텐과 만나고 싶다"고 소망을 전했다.

한편 업텐션의 두 번째 정규앨범 'CONNECTION'은 오늘(14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사진=티오피 미디어 제공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