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29861 0372021050567929861 07 0701001 culture 6.3.1-RELEASE 37 헤럴드경제 60772942 false true false false 1620169273000

이슈 넷플릭스 세상 속으로

“넷플릭스만 봤더니…” 눈 뻑뻑할 땐 이것부터 먹어라[식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육성연 기자]“넷플릭스 없었으면 어떡했을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후 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업체 넷플릭스(Netflix)로 지루한 집안 생활을 달랜다는 하소연이 많아지고 있다. 하지만 넷플릭스를 보는 시간이 늘어날수록 눈이 뻑뻑하다고 느끼는 안구건조증 환자도 부쩍 늘었다. 미국검안협회(AOA)는 컴퓨터와 휴대폰, TV 등의 모니터에 매달려 있는 현대인의 눈에 ‘적색 경고’를 내리며 이에 대한 주의가 시급하다고 밝혔다.

실제로 아이케어 제품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세계 최대 웰니스 제품 유통 전문기업 ‘아이허브’(iHerb)에 따르면 지난해 루테인&제아잔틴 카테고리의 매출은 전년대비 19.41% , 오메가 관련 제품들은 95.38% 성장했다. 아이허브 관계자는 “코로나 19 사태 이후 눈 건강 악화(안구건조증)을 호소하는 이들이 늘어나면서 아이허브 내 눈 건강 제품 매출도 눈에 띄게 성장했다”고 전했다.

최근들어 유난히 눈이 건조하다고 느껴진다면 카페인이나 가공식품 대신 눈 건강에 좋은 식품을 우선적으로 섭취하는 것이 필요하다.

1. 비타민A 많은 당근

헤럴드경제

식품에 들어있는 카로티노이드(carotenoid) 색소는 우리 몸에서 비타민A로 전환되는 항산화물질이다. 망막을 보호하기 때문에 ‘눈을 위한 비타민’으로 불릴 정도로 안구건조증 예방에 가장 중요한 영양소이다. 카로티노이드의 일종인 베타카로틴의 대표 식품은 당근이다. 눈 건강을 위해 카로티노이드 흡수를 높이려면 생당근이 아닌 기름에 익혀서 볶아 먹는 것이 가장 좋다. 유럽영양학회지에 실린 이탈리아 연구에서는 당근(100g)을 생으로 섭취할 때 7300마이크로그램(㎍,·100만 분의 1g)의 카로티노이드를 섭취할 수 있지만 익힐 경우 8300㎍로 늘어났다. 또한 소화흡수율이 낮기 때문에 생으로 먹으면 약 10%만 흡수되나 익히거나 기름에 조리하면 흡수율이 50~70%로 높아진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당근 특유의 맛을 싫어한다면 대안인 채소는 고구마이다. 고구마 역시 베타카로틴이 다량 들어있다.

2. 루테인 보충, 시금치

헤럴드경제

눈 건강 영양소로 가장 주목받고 있는 성분은 루테인이다. 자외선이나 ‘청색광’(Blue light, 블루라이트)로부터 눈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루테인은 시금치와 케일처럼 녹색잎 채소에 많이 들어있다. 루테인 역시 조리법에 따라 파괴되기 쉬우므로 시금치는 살짝 데쳐먹는 것이 좋다. 스웨덴 린셰핑대학의 실험에 따르면 시금치를 기름에 튀겼을 때에는 루테인이 2분 만에 60% 이상 손실됐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3. 오메가3 듬뿍, 연어·고등어

헤럴드경제

불포화지방산인 오메가3지방산 또한 눈물층의 건조를 막아 안구건조증 증상 완화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DHA는 생선에서 발견되는 오메가3 지방의 한 형태로 고등어나 연어, 정어리와 같은 기름진 생산에 많이 들어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4. 안토시아닌 대표주자, 블루베리

헤럴드경제

안토시아닌 성분도 안구건조증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영양소다. 보라색 과일과 채소에 많이 들어있으므로 블루베리나 가지, 포도 등을 자주 섭취하면 된다. 안토시아닌의 흡수력을 높이려면 블루베리도 생으로 먹는 것이 가장 좋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5. 홍삼의 진세노사이드 성분

헤럴드경제

면역력 강화에 좋은 홍삼 역시 안구건조증 예방에 좋은 식품이다. 이와 관련된 국내 연구(2017)도 나온바 있다. 김찬윤, 배형원 세브란스병원 교수팀이 안구건조증을 앓고 있는 환자 49명을 대상으로 하루 3g의 홍삼을 8주간 섭취하게 한 결과, 눈물막안정성 점수가 약 63% 정도 호전된 것으로 나타났다. 홍삼의 진세노사이드 성분이 증상 억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것이 연구진의 설명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gorgeous@heraldcorp.com

헤럴드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