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70171 0432021042267670171 01 0101001 politics 7.0.0-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19094309000

'담수화 바닷물' 먹는 해군…'日 오염수 방류' 직격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에 우리 바다의 어패류 오염, 생태계 파괴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해군이 최근 방사능 오염수의 임무수행 영향성을 진단하는 연구용역을 실시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해군은 지난해 5월 '방사능 오염수가 임무수행에 미치는 영향'이라는 주제의 연구를 한 민간연구소에 맡겼고, 최근 결과보고서가 나왔습니다.

연구 결과 바닷물에서 염화나트륨, 불순물 등을 제거에 마실 수 있는 담수로 만드는 '조수기'라는 장비가 방사능 물질을 전혀 거르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만 6천명 함정 장병들은 조수기 담수로 밥도 짓고 생수처럼 마시기도 해 이대로라면 장병들은 방사능 물질에 노출되거나 조수기 사용을 멈춰야 해 전력 약화가 불가피합니다.

'오염수가 임무수행에 미치는 영향' 연구는 구체적 대책까지 도출하지 못함에 따라 해군은 조수기 담수의 안전성 확보, 식수 확대 보급 등 별도 대책을 강구하고 있습니다.
김태훈 기자(oneway@sbs.co.kr)

▶ [제보하기] LH 땅 투기 의혹 관련 제보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